더 라스트 오브 어스 (The Last of us) 질렀습니다.

라오어를 질렀습니다.

엄청 재미나게 했던 언차티드 시리즈를 만든 회사에서 만든거라 그런지
아님 각종 게시판과 리뷰에서 극찬을 해서 그런지

엄청난 기대를 하고 질렀습니다.

근데 
아직 한두시간 밖에 안해서 그런지 뭐 그닥이네요.
이제 엘리 만났으니…

그래픽 하나는 정말 최강인듯 싶습니다.
언차3할때 보면서 정말 PS3의 한계를 찍었다고 생각했는데
요게 조금 더 좋아 보입니다.

좀 더 해보고 엔딩까지 가봐야 이 게임이 대단하구나 아니다를 판단할 수 있겠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Linsoo 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 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더 라스트 오브 어스 (The Last of us) 질렀습니다.”에 대한 2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