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Sculpt Touch Mouse 소소한 사용기

소소하게 사용기를 적어봅니다.
로지텍을 살까 하다가 최근 한국내에서 로지텍 코리아 철수하고 보따리 상인들이 AS를 대행하면서 개판이라는 소문을 듣고
마소를 선택하게 됬습니다.

본인은 선이 치렁치렁 달리는걸 싫어해서 유선마우스를 산지 얼마 되지 않아서 다시 무선으로 컴백.
USB 리시버 연결조차 그닥 좋아하지 않아서 놋북 내장에 있는 블투를 활용하기로 결정

몇일전까지 애플 매직마우스를 쓰고 있었는데 본인꺼가 아니라 회사꺼라 도로 반납하고 고민끝에 요 녀석 을 구입

첫번째 장점 (이게 장점이라고 해야 하나…)
휠이 없고 터치로 휠의 역할을 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이건 매직마우스랑 마찬가지인 점이죠.

근데… 터치감이 매직마우스 보다 떨어집니다. 인식률도 떨어지고
제 앞발가락이 불량(?)일지도 모르겠지만 같은 ㅗ 손가락으로 매직마우스랑 비교하면
요녀석이 좀 떨어집니다.

두번째 장점 
블루트랙이라고 오돌오돌한 부분이나 거친면에서도 커서 움직임이 잘된다고 합니다.
신기하게도 잘 됩니다.

마우스 패드가 아니라 스피커 그릴이나 모니터 위에 놓고 움직여도 잘되더군요.
요 점은 괜찮은거 같습니다.

개인적인 장점
생각보다 그립감이 괜찮습니다.
커서 움직임도 괜찮고요.

그럼 이제 단점들…

첫번째 단점
터치 휠이 고자다.. -_-;
핸폰도 그렇고 왜 제가 사는것들은 전부 터치고자인건지…
앞발가락에 문제가 있는건가.

휠이 별로입니다.

그나마 휠돌아가는 느낌이 들게 할려고 터치휠을 돌릴때 마다 진동감이 옵니다.

두번째 단점
Wi-Fi랑 간섭이 심함.
이건 마우스보단 블투의 태생적 한계
Wi-Fi랑 주파수 대역대가 비슷하다 보니 WiFi로 뭔가 다운받는다던지 전송량이 많으면 마우스를 쓰지 못할정도로 끊김이 심합니다.
이건 이전에 썼던 애플 매직마우스나 로지텍 M555B에서도 같은 현상이 일어났던거라
단점이라 하긴 뭐하지만 
이걸 모르고 샀다가 바로 중고장터로 내모는 사람도 꽤 있더군요.

요즘 WiFi가 도처에 너무 많은거 같긴 합니다. 제 방에서도 한 20개 정도는 SSID 이름들이 뜨죠(거의다 암호로 막혔지만)

배터리는…
아직 모르겠습니다. 오늘 도착한 녀석이라 
한두달은 버텨주면 좋을텐데 말이에요.

요건 하단부분 사진
블루트랙이라 그런지 파란불이 들어요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Linsoo 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 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