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이야기… 2013년 10월 15일 블레드성당


정말 빨리 나올거 같은 패스트푸드점(거기다가 간판도 패스트푸드야!!)
아침먹고 블레드호수 한가운데에 있는 성당 보러 가는 일정임다.


뭐라 읽는건지근데 뭐 생각할것도 없이 죄다 <- 방향이네.


블레드호수입니다. 안개가 자욱히 깔려있었죠.



접니다.




안개때문에 영화 Myst가 생각나더군요.



증거물!!!! (뭐래!)




성당에 갈려면 뗏목을 타야 하는데 이 뗏목은 이 아저씨 집안사람만 할 수 있다고 가이드분이 설명해주더군요.
한 집안 독점이라 돈도 무자게 많이 번다고 하네요.


저 멀리 성당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호수 가온데 있는 성당!



다왔습니다.


주차(?)중인 아저씨
계단이 좀 높아보이죠.


제일먼저 올라가서 왔다갔다 도장을


이 계단에는 슬픈(?) 전설이 있는데 연인이 계단을 오를때 남자가 여자를 업고 올라가는데
도중에 소리를 내지않고 (헉헉 거리는 숨차는 소리) 올라가면 사랑이 영원하네 어쩌네 하는 전설이 있다는데

같이 갔던 일행중 신혼부부 일행이 시도중!
헉헉 거리지 않도록 와이프가 남편 입을 막고 올라갔…


성당입니다 바닥에 도토리 많다고 나이드신분들은 도토리 줍느라 정신이 없으십니다.



성당 내부

좌상단에 보이는 선이 천장에 달린 종에 연결된 줄인데 세번 당기고 소원을 빌라고 하더군요.


바위를 깎아서 그 위에 지은 성당이라는 증거












성당 옆 기념품 판매소에 있던 화장실에 있던 마크
노인, 여자, 애기들용


하난 남자용인데 우측은 뭐지 웜홀인가.


“여자속옷을 입으면 안됨” 인가 설마ㅋㅋㅋㅋ





해가 뜨면서 안개가 점점 걷히는데 경치가 정말 멋지더라고요.
날 정말 잘 잡은듯




멀리 블레드성이 보입니다.


택배왔어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