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SRS X5의 간단한 사용기

일주일 좀 넘게 써보고 간단한 평을 적어봅니다.
테스트 환경
블루투스 카드 (인텔 센트리노 N6235, 2010 late Macmini 기본 블루투스카드, MotoG 핸드폰)

1. 음질
일단 소리는 개인적으로 매우 만족합니다.
야마하 YAS-101으로 음악을 들으면서 항상 뭔가 텁텁한 느낌이 있었는데
이 녀석이 그걸 해소해 줬죠.

이거 소리는 참 맘에 드는데 뭐라 설명하기 힘들군요 ㅋㅋㅋ (전문지식이 딸리다 보니)
종전에 쓰던 인티머스 hd 보다는 딸립니다.(당연하잖아!!)
인티머스는 프론트 유닛으로 단단한 저음까지 들려줬는데 (좀 아쉽지만)
요 녀석은 안에 서브우퍼가 달려 있다고 하는데 그걸 이용해서 
인티머스 보다는 저음이 더 세게 나오는거 같은데
뭐랄까 덕트 막아버리는 바람에 나오는 약간 밸런스 붕괴한 저음이 나옵니다.
이 녀석도 작은 덕트 하나 정도 있음 이정도 까진 아닐텐데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내부 구성물때문인지 아님 의도한건지 무게감이 있습니다.
그래서 저음으로 인한 통울림을 줄인듯한 생각이 들긴 합니다.

저는 조상님중에 돌고래나 박쥐가 없어서 그런지 
맥미니에서 apt-x 활성화 시키고 들어봐도 인텔센트리노에서 듣는거랑 별 차이를 못느끼겠더군요.
Moto G 핸드폰 역시 apt-x를 지원하는데 크게 좋다는 생각(기본방식보다)은 안듭니다.

사운드 옵션중에 서라운드 기능이 있습니다.
이거 켜면 좌우 유닛이 너무 가깝게 붙어 있어서 음장감이라고 해야 하던가요.
좀 답답한 느낌이 있는데 이 옵션으로 좀 가상으로 넓게 느껴지게 해줍니다.
하지만 뭔가 소리의 왜곡이 느껴지기에 가급정 노멀 상태로 듣는게 좋을듯 싶습니다.

2. 소비전력
이거 참 훌륭한 소비전력이 나옵니다.
충전하면서 노래 듣는데 5.4~5.6w밖에 소비를 안하죠. 
거기다가 아무 소리 안날때 15분 지나면 자동 전원도 꺼지고요.
후방에 있는 휴대폰 충전단자에 휴대폰 연결하면 12~13w 정도 소비합니다.
충전후 노래 들으면서 소비전력은 2~3w 정도 먹습니다.

3. 기타.
처음 택배 받고 좀 당황했습니다. 
박스가 소니가 아니라 파나소닉으로 와서… 읭(?)

ㅎㅎㅎ

뭐 이거 보다는
설명서가 너무 부실해서죠. 퀵가이드만 넣고 다른게 없더군요
인터넷에 접속해서 보라는건데
첨엔 전면부 패널에 sound 기능이 DSEE던가 기능인줄 알았는데 가상 서라운드 기능이더군요
설명서 없애고 단가 절감 성공했다면 좋겠지만 뭐.. 그건 아닌거 같고
apt-x 기능 활성화 하는것도 나중에 인터넷 매뉴얼 보고 알았고..

제방이 와이파이에 취약한 곳입니다.
원룸이 다닥다닥 붙어 있어서SSID가 많이 뜰때는 스무개까지 뜨는걸 본적도 있죠 -_-;;
그런주파수 혼선의 상황에서 저도.. 무선키보드에 무선마우스,,, 노트북 Wifi, 플포Wifi, 
(거기다가 플포 패드가 블루투스 방식인걸로 알고 있습니다)
이런 혼잡한 상황이라 그냥 마우스 쓰고 키보드 쓰고 적당한 인터넷 사용에는 별 무리가 없는데
뭔가 다운로드 하거나 플스를 켜면… 노래가 뚝뚝 끊기긴 합니다.

잡설이 길었네요.
뭐 한줄 요약하면 쓸만하다 입니다.

이제 보스 사운드링크 미니가 들어보고 싶군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