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이브 클럽 질렀습니다.

드라이브 클럽을 질렀습니다.

PSN+ 체험판을 해보고 별로네 라고 생각했다가.

다시 마음을 고쳐먹고 질렀습니다.

휠로 해보는게 아니라서 조작감은 정확히 파악이 되질 않지만.

패드로 해도 뭐 그냥 그냥 할만하더군요.

원래 태생이 아케이드 게임인 만큼 패드 플레이에 좋게 만들었겠죠.

맘에 안드는건 사운드인데

처음부터 뭔가 이거 아무리 들어도 스테레오 같다는 느낌이 강합니다.

오늘 사면서 알게 됬는데

돌비 프로로직2 마크가 찍혀있더군요 ㅜ.ㅜ;

플삼에서는 스테레오로 나오면 일반 PCM으로 

5.1 채널 지원 게임이면 DD나 DTS로 나왔는데 플포부터는 그게 안되더군요.

무조건 기기 세팅값으로 변환해서 나오는듯 싶습니다.

쩝…

조금 더 달려봐야겠습니다.

이건 체험판으로 패드로 플레이 했던 영상.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