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eraCrypt로 넘어감

2007년부터 쭈욱 애용하던 TrueCrypt를 드디어 버리고 VeraCrypt로 넘어갑니다.
2014년에 이미 7.2 버전으로 업데이트는 끊겼지만 그냥 쭈욱 쓰고 있었네요.

TrueCrypt를 쓰게된 계기는 예전에 토렌트 이전에 유행했던 당나귀 쓸때 본건데
지정된 공유폴더 이외도 검색해서 파일을 공유하더군요. (당시 쓰던 프로그램 eDonkey2000)
업로드 목록에 제 대학리포트 파일들이 열심히 인터넷으로 퍼져나가는걸 보고 이거 안되겠다 라는 생각이 들었죠.

여러가지 방법을 쓰긴 했는데 당시 제일 안전하다고 생각된게 TrueCrypt 였습니다.
대용량 이미지로 암호화 걸어놓으면 파일이 유출되도 안전하고 당시 ADSL이라 업로드가 느려서 파일 전체가 유출되는 일도 없었을테니깐요.

그렇게 사용하던 툴이 2014년에 공식적으로 망(?)해버려도 그냥 업뎃 없어도 쓰자 라고 생각하고 쭈욱 쓰다가 VeraCrypt의 존재를 알게 되었지만 이름에서 거부감이 있어서 안쓰고 있다가 이번에 넘어갔습니다.
(VeraCrypt를 여태 안쓰고 미룬 이유는 이름이 모 액티브엑스 똥인 베라X트 랑 유사해서)

요즘은 옛날처럼 당나귀 돌릴일도 없고 불법SW도 쓰지 않는 상황이라 (안티 바이러스도 좀더 철저히 쓰고)
이젠 딱히 쓸 필요는 없긴 한데 불의의 사고를 당한다지 해서 유품으로 남에게 넘어갈때 공개되면 안되는 흑역사의 데이터들을 보관하는 용도로 쓰고 있음.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VeraCrypt로 넘어감”에 대한 6개의 댓글

  1. 아 ㅋㅋ 설명 참 시원하게 잘하시는듯!! ㅋㅋ

    한가지만 더 물어볼게요…ㅎㅎ 혹시 이거 쓰다가 그만 쓰고 싶으면 어떻게 삭제해야 하나요? 아무리 복호화를 해도 안되는데…..베라크립트안에서 삭제만 하면 되는건가여?

    1. USB를 통채로 암호화 한건지 하드 이미지를 뜬건지 모르겠지만
      데이터 옮겨놓고 포맷하거나 파일 삭제 하면 됩니다.

    1. 정확하게 원리는 모르는 상태라 어떨지는 모르지만

      창과 방패에서 절때로 못 뚫는 방패는 없죠.
      삽질을 하면 언젠간 뚫리겠지만 그 안에 뭐가 있는지는 모르니 시도를 잘 안하는것일뿐입니다.

      예를 들면 금고 터는데 이런저런 비용으로 1000만원이 들었는데
      금고 여니 오백원 하나 있다고 생각해보세요.

      이런 이유로 해커들도 아무것이나 뚫을려고 시도 하진 않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