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SIDE (인사이드) 엔딩 봤습니다.

험블 먼슬리로 받았던 INSIDE 엔딩 봤습니다.

평이 엄청 좋아서 기대 했는데 저는 딱히 재미있진 않았네요.
대사가 한줄도 없는 게임이라 스토리도 애매하고요.

위키 공략을 보면 엔딩과 스토리에 대한 여러가지 가설이 있긴 한데 전 이런거 별로 좋아하는건 아니라서요.

암울한 배경은 참 잘 만든거 같긴 합니다.
퍼즐도 어렵지 않고요.

도전과제는 http://www.playstationtrophies.org/ 를 보고 획득했습니다.
몇개는 그냥 찾았는데 나머진 도저히 못찾겠더군요.

아래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열린 결말이라 취향따라 극찬할수도…
이거 하는김에 Limbo도 엔딩 봐볼까 하다가 김식었음. 관둬야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INSIDE (인사이드) 엔딩 봤습니다.”에 대한 2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