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 샤워기 SF-300 질렀습니다.

산지 꽤 되긴 했는데 바뻐서 이제 올리네요.

살고 있는 원룸이 낡아서 수돗물에서 가끔 금속쪼가리로 보이는 것이 나오는걸 보고 설치하게됬습니다.

덤으로 수압을 쎄게 해준다고 했는데 막상 써보니 분무기 뿌리는거처럼 고운 물 입자가 나오는 바람에
겨울철에 샤워를 하면 안개낀거 처럼 뿌예지는 단점이 있긴 있습니다.
물이 부드럽게 느껴지는건 좋긴 합니다.

한가지 아쉬운건 호스를 통해 들어오는 물 100%가 저 필터를 거치지 않는 구조입니다.

이렇게 필터달린 다른 장비를 써보면 수압 때문에 고무패킹이 없으면 틈으로 물이 새는데
입력부랑 출력부 사이에 고무패킹이 없고 단순 플라스틱 접점으로 막는거라 물 세게 틀면 필터 말고 다른 틈을 통해
물이 전달될껍니다.

뭐 마시는 물도 아니고 가격대비 필터도 저렴한거라 너무 많은걸 바라면 안되겠죠.

이쪽도 마찬가지인데 고무패킹을 사이에 두고 조임으로 물샐 구멍을 막는게 아니라 그냥 패킹 가온데 필터가 들어가는 형식이라 뭐..

몇가지 점에서 아쉽긴 하지만 식용이 아니라 샤워나 세면용이니 그냥그냥 넘어가기로 했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