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차티드 잃어버린 유산 엔딩 봤습니다.

작년에 사놓고 하다 안하다 하는 바람에 스토리 다 까먹어 가는거 같아서 그냥 막 진행해서 엔딩을 봤습니다.

확실히 요즘 게임 불감증에 빠진거 같습니다.
언차 잃유도 딱히 재미는 없었네요.
그냥 빨리 엔딩이나 보자는 생각으로 플레이 했습니다.

나이를 한살 더 먹더니 취미도 바뀌어 가는가 봅니다.
딱히 신작 게임을 봐도 해야 겠다는 생각은 안들고 그냥 나왔구나 라는 생각만 들고 있죠.
PSN을 올해 9월까지 끊어놓았는데 플스를 거의 안하고 걍 한두번씩 켜보고만 있으니 뭔가 아깝네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