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yzen5 3500 시스템 하나 질렀습니다.

B450I AORUS, Ryzen5 3500, Geforce 1650, Crucial 8G

제가 쓸건 아니고 부모님 PC 업그레이드용입니다.

CPU :  AMD Ryzen5 3500
Ram : Crucial 8Gx2
MB : Gigabyte B450 I AORUS PRO WIFI
VGA : Gigabyte Geforce 1650

케이스, 파워 기타 잡다한건 기존거 재활용하고 세팅했지요.

라이젠5 3500

AMD는 맥미니 구입하기 이전까지 썼었는데 간만에 샀더니 뭔가 좀 어색(?)하네요.

라이젠5 3500기쿨 vs 인텔i7-7700 기쿨

좌측이 라이젠5용이고 우측은 i7-7700용 기쿨입니다.
라이젠5 3500은 보급형이고 I7-7700은 나름 하이엔드(?)라고 생각했는데 쿨러 퀄리티는 라이젠5가 더 좋아보이더군요.
쿨러 날개 재질이라던지 케이블에 슬리브처리 한거라던지요.

라이젠5 쿨러와 인텔 7700쿨러

다음 인텔CEO는 단가 절감만 하지 말고 퀄리티 상승에 좀 힘써줬으면 좋겠습니다.

라이젠 쿨러 방열판 걸림

조립하다 알게된게 CPU 장착할때 AMD로고로 볼록튀어나온 부분이 메인보드 전원부 방열판에 걸립니다.

라이젠 쿨러 램 걸림

반대로 끼우면 램에 걸립니다. -_-;;

쿨러를 잘라야 하나 고민하다 메인보드쪽을 향하게 하고 나사를 조여보니 힘이 받을 정도로 턱이 튀어나온건 아니더군요. 그냥 살짝 닿는 그런 상황.

기가바이트 1650

마지막으로 엔비디아 1650입니다.

예전에 보급형 미만 저가형 그래픽 카드 샀다가 피본적이 한번 있어서 부모님이 3d나 게임을 하시는건 아니지만 최소한 보급형급은 사자라는 생각으로 산건데… 생각보다 괜찮습니다.

1650시리즈를 너무 얕본건지 디비전2 하는데 FHD 해상도에 중옵(기본세팅)으로 돌아다녀도 약 50프레임 이상은 나오더군요. (30프레임도 안나올줄 알았는데)

단지 기존에 쓰던 이엠텍1060에 비해 쿨러 소음이 좀 크네요

 

조립 다 하고 테스트 하는데 알게된 사실.
AMD 홈페이지 보면 3500 Max Temp가 85도라고 써 있는데 OCCT 부하테스트 돌리면 30분정도에 95도를 찍길래 방열판 장착 잘못한거라 생각하고 두번이나 재장착 삽질함.
결론은 PBO 기능때문이었고 (PBO는 간단하게 설명하면 온도보고 버틸수 있다 싶으면 자동적으로 오버클럭 되는 기능)
이걸 끄고 OCCT를 돌렸더니 30분이 지나도 70~72도 정도에서 유지되는걸 볼수 있었음.
어차피 렌더링 돌리는 것도 아니고 컴터 켜지고 IDLE 상태가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할 확률이 높기 때문에 최대한 절전 할수 있도록 세팅.

뭐 암튼 이녀석도 10년 정도 버텨주길 바램.

 

라이젠5 3500 시네벤치R20 결과

시네벤치 R20으로 돌린것 2471점은 PBO 켜고 측정한것이고 1985점은 PBO 끈 상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Linsoo 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 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