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보 에버라텍 4200

왔다 진짜로 정말 푸웃
드디어 기다리던 놋북이 왔다
박스 크기를 어림잡기 위해 사용된 두루마리 화장지

너무나도 당황(?)해서사진을 안찍고 넘어간 부분이 상당수인데 약간 미심쩍은 것들이 좀 있다
저 박스에 보면 미개봉보증 씰이 붙어있는데 나도 이거 씰 손상없이 뜯어내는데 성공했다 -_-;
너무 허술하다

저 모뎀선은 뭐지 -_-;;;  배터리랑 어댑터 빼면 별로 쓸만한건 없다

저것이 배터리다 삼보 홈에 가니 15만원이라던데 난감 -_-;;;
노트기어 리뷰를 보면 개발자용으로 4400ah를 주고 시판용은 4200일거라고 했는데
받아보니 4400이었다 -_-;;;
그리고 찜찜한건 배터리에 상당량의 지문이 덕지덕지 붙어있었다는거다
게시판에 글을 보니 4200시리즈는 05년도 출고가 마지막이라고 했는데 저건 06년도 11월로 날짜가 붙었다.
뭐 다행인건 박스랑 놋북이랑 시리얼 넘버는 같다는거지

처음 놋북 켰을때 사용자 등록하라고 뜨는 창
대충 쓰면 되지 뭐 이로서 나도 정식 M$ 노예가 되는군

윈도우 재설치중 나온 메세지.
윈도 홈에디션이라 종전에 쓰던 프로버전을 까는데 나오는 메세지 누가 윈도 아니랄까바 –;;

이건 페도라6 까는 모습.
원래는 페도라5나 4를 깔려고 했는데 페도라프로젝트에서 받을려니 속도 안나오고
네이버 자료실에는 3랑 6가 있길래 그냥 6받았다

사기전에 사고나서 배송오기까지 참 많은 글들을 읽었다
불량화서 상판균열현상 LCD 세로줄 현상 배터리 충전안되는 현상 등등 상당한 글들을 보았지만
나에게 해당하는건 하나도 없었다
운이 좋은건지
그런 글들을 보면서 신품을 구임함에도 불구하고 중고로 물건 살때 보다 더 불안함에 시달리곤 했다.
하지만 물건을 받아보니 그런 기분은 전부 날아가고 호로상큼함만 남았다 -_-;

암튼맘에 드는군.
근데 삼보에 한가지 불만인것은 복구 시스템이 참으로 XXX 같다는거다
기본 윈도홈에디션 파티션을 날렸더니만 부팅시 아무리 복구 버튼을 눌러도 아무런 반응이 없는것이다.
망할 이 복구 시스템은 완전히 OS와 상관없이 고스트 처럼 뜨는게 아니라
윈도랑 뭔가 연계가되서 깔리나보다

덕분에 윈도 홈에디션값 약 10만원(정도 하나?) 날라갔다.
뭐 어차피 윈도보다 리눅스를 더 많이 쓸 예정이지만 암튼 날라갔다는거에 대해 안타까움이

그리고이상한건 기본적으로 설치되어 있는 홈에디션이랑(복구시스템에도 같은게 있겠지?)
놋북 바닥에 윈도 시디키랑 키가 다르다 -_-;;

젠장
뭐 잘 써보도록 하지

P.S 아 왜 데비안 안깔고 페도라냐고 따지는 사람이 꼭 있더라
데비안은 드라이버 잡기 빡세 한번 세팅만 잘해 놓으면 그담엔 편한데 첨에 각종 기기 드라이버 세팅이
빡세서 편한 페도라를 깔았다 역시 무리없이 설치할때 다 잡혔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