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하고 있는 정품게임들(?)…


좌상단부터
포가튼 사가, 프린세스 메이커5 포터블, 코디드 건, 나르실리온, Race07, 패키지의 로망, 리벨리온,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초판,
X-Wing VS. Tie-Fighter, 유러피언 에어워, ArmA, GTR2, Falcon 3.0, Ultima 9,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R, 창세기전2,
F-22 라이트닝, Luftwaffe Commands(나치공군), NBA live99, GP500, 니드포 스피드 3, 윈도운95, 서풍의 광시곡.


정리하다가 소장하고 있는 정품게임(?)들 사진이나 찍어 봤습니다.
시디만 있는거는 예전에 90년대에 이사를 하면서 시디빼고 나머진 전부 잃어버려서 시디만 존재합니다.

쩝 포가튼 사가 풀박스 없어진게 너무 아쉽네요 서풍의광시곡이랑요.
요즘에도 플레이 하는건 Race07이랑 GTR2 그리고 프린세스메이커5, ArmA 정도

나머진 아직도 -_-;
F22는 저 말고 저의 형이 엔딩을 봤었다죠.
당시 펜2-233 가지고 참 재미있게 했었습니다.
엔딩본거는 어스토1, 어스토R, 창세기전2, 서풍의 광시곡, 울티마9, ArmA

포가튼 사가 엔딩은 버그땜에 막혀서 진행이 안되는 바람에 당시 포기하고 안하고 있었는데 지금 다시 할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아 패로망 안에 있는 악튜러스도 엔딩 봤었죠, 화이트데이랑

ArmA는 엔딩 한 3번 봤는데 잼있네요
솔직히 ArmA는 멀티 별로 재미 없더군요.
다들 비행기에 탱크 타고 정신없이 날라다니면서 폭격하고 사격하는 분들은 다들 어딘가에 짱박혀서 저격이나 하고.
시가전 처럼 벽뒤에 숨어서 잠시 총격전 하고 뭐 이런거 전혀 없음 ㅡ.ㅡ;
뭐 제가 들어간 방에서만 그런걸지도 모르겠지만요.

GTR2는 최근에 유통했던 10촉수물(?)이 작년인가 부도나서 도메인이 닫히는 바람에
멀티 로비패치를 Simbin측에서 내놓더군요.

솔직히 Simbin에 불만인게 GTR2 차기 타이틀로 Race07 내 놓고 그 이후부터는 GTR2에 찬밥입니다.
넘 잘만들어 졌다면 할말없지만 추가 패치 같은것도 안나오고 1.1 패치로 끝

스팀연계로 붙어버린후로 GTR-Evo나 Race07 WTCC 에만 신경 쓰는듯 그리고 차기타이틀인 RaceOn에만 주력해서
GTR2는 저세상으로 ㅜㅜ; 아쉽네요.

잡지 번들은 찍기 귀찮아서 안찍었음. 번들은 죄다 시디만 있어서 -_-;
번들 시디도 참 많이 버린거 같네요. 토탈어나힐레이션 할려고 번들 시디 찾았는데 안보이는군요.
잡지 번들로 서너개나 있던건데 말입니다 ㅡ.ㅡ;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Linsoo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소장하고 있는 정품게임들(?)…”에 대한 13개의 댓글

  1. 중고나라랑 루리웹 매일 하루에 수십번씩 들어가서 확인하는데 왜 저는 못봤을까요..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포가튼사가, 창세기전2는 정말 애타게 구하는 게임들인데 정말 아쉽네요..ㅠㅠ

    늦은 시간까지 답변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수고하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