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사람의 속옷


이런 저런 가슴 뭉클한 이야기를 짤막짤막하게 해주는 책입니다.

병에 걸린 왕자가 있는데 병을 고칠려면 행복한 사람의 속옷을 입어야 한다 라고 합니다.
그래서 여행을 떠나는데 고생끝에 어느 한 가족을 만났는데 그 가족은 행복하다고 하길래 속옷 좀 달라고 하니
우린 너무 가난해서 속옷을 입지 못한다 라고 하더군.

결론은 왕자는 병을 고치지 못해 죽었다 이건가…

또 다른 이야기는 레오나르도가 최후의 만찬 그리는데 예수의 모델을 어느 한 성가대 청년을 모델삼아 그리고나서
유다의 모델을 찾아 2년을 헤메다가 한 거지를 만났는데  그 거지는  2년전 예수의 모델이었던 성가대 청년이었다
라는 반전 이야기가 있음..

뭐 이런 자잘자잘 하게 가슴 뭉클(?)한 내용으로 가득한 책입니다.
경기도 사이버 도서관에 가면 들을 수 있어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Linsoo 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 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