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집트 여행 다녀왔어요~~ (1일차)

믿거나 말거나 이지만 여름 휴가때 이집트 다녀왔습니다.

이동은 인천공항 -> 두바이 공항 -> 룩소 공항이었습니다.
인천공항에서 두바이까지 약 8시간 30분 걸렸고 두바이에서 룩소까지 약 2~3시간이 소요됬습니다.

의자에 달린 모니터로 영화보고 있는데 기내 방송으로 창밖에 보이는것이 히말리야 산이라고 해서 하나 찍었습니다.
방송 나오니 사람들이 다들 카메라 꺼내서 찍길래 저도 얼른 찍었죠 ㅎㅎ

저 앞에 앉았던 외국인 아재가 게임 하는걸 봤는데 컨트롤러 조작감이 정말 최악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엄청난 실력을 보였습니다.
저도 해봤는데 이건 도저히 못해먹겠더군요. 그래서 포기.

타이탄, 토이스토리2, 그리고 기억 안나지만 영화 하나 더 해서 총 3편을 보니 어느덧 두바이 공항에 도착했습니다.
환승은 버스를 타고 한참을 이동했습니다.
환승을 위해 공항을 나오는 순간 든 생각은 “드디어 건식 사우나에 도착했구나” 였습니다.

환승을 위해 이동한 공항 내부입니다.

두바이 공항면세점에서 팔던 인형입니다. 근데 무섭게 생겨서… ㄷㄷㄷ

룩소 공항 도착입니다.
현지 시간 새벽 두시쯤 도착이라 졸리고 정신없어서 찍은 사진이 몇장 없군요.

대한항공, Dnata항공 두개 항공사를 통해 이동하면서 느낀게 대한항공 승무원은 뭔가 훈련된 조교가 시범보이는듯한 뭔가 프로(?)+군대(?) 느낌이 좀 있는데 Dnata 승무원은 뭔가 좀 대학교 MT? 좀 친구끼리 놀러와서 일하는듯한 모습이 있었습니다. 약간 애덜 장난하는 듯한 느낌? 이게 잘못된건 아니지만 좀 신기하게 보입니다.

암튼 1일차는 비행기 타고 날아가는데 전부 소비했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Linsoo 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 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