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이 지나간뒤…

일하다가 문듯 창밖을 보니 너무나도 맑고 하늘과 멋진 구름이 지나가고 있어서 후다닥 회사 옥상에 올라 가보았습니다. 흠.. 벌써 9월이네요.  올초에 준비했던 쓰레드들. 재조합 재정리 작업을 슬슬해야 겠습니다. 우선순위가 높으면서도 실패했던 …

구름 구름 구금

간만에 놀토를 맞이해서 방바닥 밍기적 밍기적 우울우울 잉여 잉여 짓 하다가 창밖을 보니 멋진 구름이 흘러가고 있었다. 비바람이 몰아친 후라 상당히 빠른 속도로 흘러가고 있길래 허겁지겁 찰칵 찰칵~